You are currently viewing “부동산 갈 때 ‘이것’ 확인 안하면 돈 못돌려 받습니다. 무조건 확인하세요” 부동산 갈 때 가장 먼저 확인해야 하는 ‘이것’

“부동산 갈 때 ‘이것’ 확인 안하면 돈 못돌려 받습니다. 무조건 확인하세요” 부동산 갈 때 가장 먼저 확인해야 하는 ‘이것’

부동산을 갈 때 가장 먼저 확인해야 하는 것이 있습니다.

그것은 바로 명함인데요.

많은 분들이 명함을 확인 하지 않고 거래를 하는 경우가 많습니다.

그래서 오늘은 부동산에 가면 명함을 왜 확인해야 하고 확인하지 않으면 어떤 일이 벌어지는지 알려드리는 시간을 가져보도록 하겠습니다.

“부동산 갈 때 ‘이것’ 확인 안하면 돈 못돌려 받습니다. 무조건 확인하세요” 부동산 갈 때 가장 먼저 확인해야 하는 ‘이것’

부동산에 가면 보통 개업 공인중개사, 소속 공인중개사, 중개 보조원이 일을합니다.

공인중개사는 자격증을 취득하여 일정 교육을 수료하고 사무실을 오픈하면 개업 공인중개사라고 합니다. 부동산의 대표라고 할 수 있습니다.

다음으로 소속 공인중개사는 직원이라고 할 수 있으며 공인중개사 자격증이 있는 분들입니다.

마지막으로는 중개 보조원으로 협회에서 하루 정도 교육을 받고 나서 현장 안내, 공인중개사의 업무를 보조하는 중개보조원이 있습니다.

중개 보조원 분들은 매물 광고를 할 수 없습니다.

거래는 보통 중개 보조원이 매물 안내를 시작하고 물건이 마음에 들어 계약을 한다면 공인중개사를 통하여 물건 상태를 확인 한 다음 계약서를 작성하고 계약을 진행하게 됩니다.

계약을 할 땐 개업공인중개사가 직접 진행을 하고 서명하고 날인까지 해야 하는데 개업 공인중개사 없이 다른 직원이 혼자 계약을 진행하면 위법 행위입니다.

자신이 누군가 거래를 하고 있는지 정확히 파악을 하셔야 하는데 파악할 수 있는 방법이 바로 명함입니다. 명함은 주로 상호명, 직책이 써져 있으며 대표 분들은 개업소속, 소속 공인중개사는 이사, 부장, 실장, 팀장 등의 직책이 써져 있습니다.

명함을 받으셨다면 링크를 통해 부동산 중개업 조회 사이트에 접속하신 다음 지역 및 부동산 이름, 명함의 담당자 이름을 넣어 검색을하셔야 합니다.

정보를 입력하게 되면 해당 부동산의 정보가 나오게 되는데 현재 부동산이 정상적으로 영업중인지, 행정처분을 받아 업무정지 중인지, 휴업 중인지 등이 나옵니다.

만약 검색을 해도 이름이 없는 부동산으로 나온다면 무등록 중개업일 확률이 매우 높고 시군구 지자체에 전화를 하여 확인을 하실 수 있습니다.

자격증이 없는 중개보조원분이 혼자 계약을 진행 한다면 부동산 일을 하지 않는 공인중개사에게 자격증을 빌려 불법으로 중개보조원분이 중개를 하고 있을 확률이 높습니다.

무등록 중개업자 및 중개보조원이 계약을 진행하면 계약을 하고난 뒤 중개사고가 발생하였을 때 공인중개사 자격 취소 및 행정처분을 받지 않기 때문에 책임을 지지 않는 경우가 대다수입니다.

현재 무등록 중개업자를 통해 계약을 진행하다가 피해를 보고 있는 사례가 계속해서 발생하고 있는 만큼 반드시 명함을 확인하시고 거래를 진행하시길 바랍니다.

다음 글도 함께 읽어보세요!

답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