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 차 뽑은 뒤 ‘이것’ 안하면 백혈병 발생 위험이 올라갑니다” 새차 뽑은 뒤 무조건 해야하는 3가지

새 차에 타는 순간 반응이 제각각입니다. 어떤 사람들은 새 차라서 냄새가 좋다는 사람도 있고 울렁거리고 머리도 아프고 메스껍기까지 한 사람들도 있습니다.

심지어 운전을 하고 나면 굉장히 피로감을 느끼는 사람도 있는데요. 이 같은 증상을 신차 혹은 새차 증후군이라고 합니다. 오늘은 새차를 받으면 먼저 해야 할 것 몇 가지 사항들에 대해서 알려드리도록 하겠습니다.

🔻🔻운전자를 위한 꿀팁 더보기🔻🔻

👉 자동차 지역개발채권 미환급금 신청방법 바로가기

👉 공동명의 자동차 담보대출 가능한 곳 자격조건 및 신청방법 바로가기

👉 무직자 자동차 담보대출 가능한 곳 총정리

👉 모르면 호구되는 자동차세 할인받는 핵꿀팁 총정리

👉 사회 초년생을 위한 500만원대 중고차 추천 TOP5

👉 장기렌트 하기 전 꼭 확인해보세요! 장기렌트 장점, 단점, 가격비교, 주의사항 총정리

👉 전기차 보조금 대상, 현황, 신청방법 총정리

“새 차 뽑은 뒤 ‘이것’ 안하면 백혈병 발생 위험이 올라갑니다” 새차 뽑은 뒤 무조건 해야하는 3가지

새 차 증후군의 원인은 시트 바닥재 천장재 대시보드 등 각종 화학적인 공정을 거치는 부자재들 때문입니다. 여기에 휘발성 유기화합물인 염료나 접착제가 더해지면서 냄새가 심하게 나게 됩니다. 이런 유기화합물을 들이마시게 되면 인지능력이 떨어지거나 전방주시가 어려워져서 자칫하면 큰 사고를 유발할 수 있게 됩니다.

새차 냄새의 주요 성분은 포름알데히드와 벤젠인데요. 사람에게 암과 생식 장애를 유발하는 유해 화학물질이기 때문에 치명적인 독성을 가지고 있고 백혈병 발생 위험을 높이게 됩니다. 아래 알려드리는 3가지를 꼭 하시길 바랍니다.

1.비닐 시트와 테이프 제거

가끔 새 차를 뽑은 사람들 중에 시트나 부품에 비닐이 그냥 씌어져 있거나 곳곳에 비닐이 붙어 있는 상태로 다니는 사람들이 있습니다.

새 차를 뽑은 기분을 유지하고 싶거나 혹시 모를 흠집이나 오몀이 되는 것이 싫어서 안 뜯는 경우가 있는데 이 때문에 새 차 냄새 제거에 방해가 되고 자칫 습한 계절엔 곰팡이가 생길 위험성이 있습니다.

 비닐을 제거하지 않으면 유해한 화학 물질이 자연스럽게 날아가지 못하고 차안에 남아있게 됩니다. 그렇기 때문에 차를 인도받게 되면 제일 먼저 깨끗하게 비닐을 제거해야 합니다.

2.실내청소하기

새 차를 청소한다는 것이 의아 하시겠지만 막 출고된 자동차의 차내에는 각종 유해물질과 화학물질이 가득 차 있는 상태로 청소를 해줄 필요가 있습니다.

유기 화합물의 배출을 도와주는 캐미컬을 시트와 플라스틱에 골고루 뿌려주고 살짝 닦아주면 소재에 스며들어 있던 유기화합물들을 빠르게 배출될 수 있도록 하고 제거하는데 도움을 줄 수 있습니다.

3.베이크 아웃

휘발성 유기화합물 등 유해한 물질들을 실내 공기 온도를 높여서 분자 운동이 활발해지게 해준 뒤 환기를 시켜 빠르게 가스를 배출시키는 방법인데 이런 방법을 반복하게 되면 차 안에 유기화합물이 빠르게 제거되는데 도움이 됩니다.

가끔 차에서 나는 냄새를 빠르게 없애려고 방향제를 사용하거나 피톤치드계의 탈취제를 사용하는 사람들이 있는데 새 차 증후군을 유발시키는 유기화합물에 가스제거제거에는 적합하지 않다고 하니 참고하시면 좋을 것 같습니다.

자동차 관련 꿀팁 정보 더보기

출처 : 차업차득

해당 영상은 아래 유튜브 바로가기 링크를 통해 자세히 시청하실 수 있습니다.

Leave a Comment